일본 잘 다녀왔습니다!

 

제목 그대로 잘 다녀왔습니다. 단지 날씨가 너무 좋아서 저희 오리 가족(세 명이 모두 오리털 점퍼 착용)은 더워서 힘이 들었다는 거 빼고는요. ^^; 점퍼가 짐이 될 줄은 몰랐습니다. ㅎㅎ

아이(15개월)와 함께 하는 여행은 정말 쉽지 않더군요. 둘이서 여행 다닐 때보다 식사 시간이 우선 배로 들어서 모든 일정이 촉박했습니다. 아이가 졸리거나 무언가 고집을 피우기 시작하면 일단 진행하던 게 다 멈춤이 되니 말이죠. 후쿠오카의 캐널 시티 쇼핑몰에서는 아직 계단도 잘 못 올라가는 녀석이 계속 에스컬레이터를 타겠다고 고집을 부려서 몇 개 층을 오르락 내리락했었습니다. 도저히 안 되겠다 싶어 못 하게 했더니 울고불고 난리를 치더군요. 뭐 한국 남아의 기상을 글로벌하게 과시했다고 할까요. ㅡ,.ㅡ;

결과적으로 쇼핑은 전혀 못 했구요, 야시장 같은 곳은 엄두도 못 내는 어려움이 있었지만 그래도 좋은 여행이었습니다. 그 중 나가사키 평화공원과 그 안에 있는 원폭 자료관 방문은 정말 많은 것을 느끼게 했습니다. 이 부분은 꼭 별도로 글을 써 볼까 합니다.

아무튼 간단하게 귀국 신고를 마치구요. ㅎㅎ 앞으로 블로그 포스팅은 좀더 편안하게 해 볼까 합니다. 블로그를 시작한 지 10개월 정도 지나고 생각해 보니, 저는 블로그도 글 쓰기 자체도 모두 초보자라는 사실을 새삼 느낍니다. 특정한 형식이나 논조를 고집하기 보다는 여러가지 주제와 다양한 형태로 좀 더 많은 글을 남겨볼까 해요. 그러다가 언젠가 양질 전화의 법칙이 적용되길 기대하려구요. ㅎㅎ

(아직까지) 별 볼 일 없는 블로그에 찾아와 주시는 모든 분들께 늘 감사합니다.

뗏목지기

만화를 좋아하고 세상 돌아가는 일에 관심이 많은 평범한 직장인입니다.

You may also like...

2 Responses

  1. 준돌이 댓글:

    안녕하세요. ^^

    일본에 다녀오셨군요.
    아이가 15개월인데 주도권을 가지려는 것을 보면 장차 큰인물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.
    외국에 초딩 때부터 다녀서 아주 어릴 때 외국을 가면 어떨까 생각도 해봅니다.
    좋아하는 여친이 있어서 결혼도 예정하고 있는데, 아이가 생기면 쉽지 않을 거란
    생각도 드네요 ^^ 저는 이전에 일본 가고 싶었던 이유가 드래곤볼 카드 사러 가려고
    했던게 이유였습니다. ㅎㅎㅎ

    • 뗏목지기™ 댓글:

      이런 말씀 드리기는 뭐하지만, 드래곤볼 카드를 사시려면 결혼 전에 한 번 다녀 오시는 게 좋을 듯 합니다.
      만약 제가 결혼 전에 일본에 갔었다면 꼭 건담을 사 왔을 거에요. 그러나 지금은… ㅎㅎㅎ

      아무튼 가깝고도 먼 나라라는 게 실감이 나는 일본이더군요.
      꼭 외국이 아니더라도 여친 분과 함께 여행 많이 다니시고 추억 많이 만드셔요. ^^